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마스터카드 "글로벌 항공편 예약 코로나 이전 수준 회복"

등록 2022.05.20 15:01:44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레저 여행 위한 항공권 예약 지난달 25% 초과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권창회 기자 = 일상 회복이 초읽기에 들어가면서 여행 수요가 급증하고 있다. G마켓과 옥션에 따르면 정부의 해외입국자 자가격리 의무가 면제된 직후인 지난달 22일부터 이달 21일까지 해외 항공권 매출은 전년 동기대비 1086%, 해외 현지투어 매출은 1620% 치솟았다. 사진은 26일 오후 서울 중구 모두투어 사무실에서 직원들이 업무를 보는 모습. 2022.04.26. kch0523@newsis.com


[서울=뉴시스] 유자비 기자 = 코로나19 대유행 이후 타격을 받았던 글로벌 항공·여행업계가 활기를 되찾는 분위기다. 국경을 넘는 여행이 코로나19 이전 수준으로 회복되는 조짐을 보이고 있다.

19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마스터카드 보고서가 세계 37개 시장을 분석한 결과 지난 3월 기준 국경을 넘는 여행이 팬데믹 이전 수준에 도달했다고 보고했다.

데이비드 만 아시아태평양·중동·아프리카 수석 이코노미스트는 "중대한 회복이 진행되고 있다"고 밝혔다.

보고서에 따르면 레저 여행을 위한 세계 항공권 예약은 지난달 대유행 이전 수준을 25% 초과했다. 이는 단거리와 중거리 비행 횟수가 2019년 같은 기간보다 더 많았기 때문이다. 장거리 비행도 차츰 회복세를 보이고 있다.

비즈니스 항공편 예약의 경우 지난 3월 말 코로나19 사태 이후 처음으로 2019년 수준을 초과했다. 올해 초만해도 팬데믹 이전 수준의 절반에 불과했다.

마스터카드에 따르면 현재와 같은 속도로 항공편 예약이 지속된다면 올해 전세계 승객은 지난해보다 15억명이 더 많을 것으로 추정되며 이 중 3분의 1 이상이 유럽에서 올 것으로 보인다.

다만 물가 상승, 시장 불안정성, 유럽과 아시아의 지정학적 문제, 코로나19를 둘러싼 불확실성은 올해 여행 회복을 방해할 수 있는 변수다.

보고서에 따르면 올해 1~4월 평균 항공권 가격은 18% 인상된 것으로 나타났다.

마스터카드는 여행 수요가 억눌려있던 만큼 비용 인상과 인플레이션이 당장은 큰 영향을 미치지 않겠지만, 비용이 지속해서 오르면 결국 소비자들도 반응할 것으로 예상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jabiu@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