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中, 美블링컨 대중 전략 연설에 "중국 위협 부풀리며 비방"

등록 2022.05.27 19:15: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미국 패권 유지하려는 것"

associate_pic

[워싱턴=AP/뉴시스]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 2022.5.26.


[서울=뉴시스]이지예 기자 = 중국은 27일 토니 블링컨 미국 국무장관의 대중 전략 연설에 대해 중국의 위협을 부풀리며 거짓 정보를 퍼뜨린다고 반발했다.

왕원빈 중국 외교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 브리핑에서 "블렁컨 장관 연설의 핵심 취지는 거짓 정보를 퍼뜨리고 중국의 위협을 부풀려 중국 내정에 간섭하고 중국의 대내외 정책을 비방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왕 대변인은 "중국을 견제하고 발전을 압박하며 미국의 패권을 유지하려는 목적"이라며 "중국은 이에 대해 강한 불만과 단호한 항의를 표명한다"고 밝혔다.

블링컨 장관은 전날 조지워싱턴대학 연설을 통해 조 바이든 미국 행정부의 대중 접근법을 발표했다.

블링컨 장관은 중국이 국제 질서가 제공하는 안정성과 기회를 통해 성공했지만 이를 강화하고 활성화하기보다 약화시키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시진핑 국가주석 하에 중국 집권 공산당은 국내에선 더욱 억압적이고 해외에선 더욱 공격적이 되고 있다"고 했다.

이어 "우리는 중국의 궤도 변경에 의존할 수 없다"면서 "중국 주변에 개방적이고 포괄적인 국제 체제에 관한 우리의 비전을 발전시키기 위한 전략적 환경을 조성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ez@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