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바이오엔테크-화이자 개발 코로나19 백신, 영국발 변이도 효과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1-01-20 22:25:06  |  수정 2021-01-20 22:39:00
바이오엔테크 주도 연구 결과
associate_pic
[프랑크푸르트=AP/뉴시스] 지난 19일 독일 대도시의 백신 센터에서 의료진이 화이자-비오엔테크 코로나 19 백신 주사약병을 들고 있다. 2021. 1. 19. 
[서울=뉴시스] 김예진 이지예 기자 = 제약사 화이자와 바이오엔테크가 함께 개발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이 영국발 변이에도 효과가 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20일(현지시간) 파이낸셜타임스(FT), CNBC에 따르면 바이오엔테크가 주도한 연구 결과 이러한 결과가 나왔다.

바이오엔테크 연구팀은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은 16명의 혈액에서 항체가 변이 바이러스를 무력화 한 것을 발견했다. 참가자 가운데 절반은 18~55세였으며 나버지 절반은 56~85세였다.

연구팀은 백신의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필요하다고 했다.

앞서 지난 11일 우그르 사힌 바이오엔테크 최고경영자(CEO)도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백신이 영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발견된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가 있다고 확신한다고 밝힌 바 있다.

사힌 CEO는 "백신의 작동 방식에 기반할 때 우리 백신이 유도한 면역 반응이 변이 바이러스 역시 처리할 수 있다고 자신한다"고 강조했다.

그는 변이 바이러스의 단백질 구조 변화가 중요한 문제로 여겨진다면서도 "우리 백신의 면역 반응이 변이 역시 무력화하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설명했다.

화이자는 자사 연구진과 텍사스 의대 공동 연구에서 개발한 백신이 변이 바이러스에도 효과를 보였다고 지난 8일 발표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aci27@newsis.com, ez@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