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교황 "이주민에 대한 정치적 목적 착취 멈춰야"

등록 2021.12.06 00:29:11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5년만에 레스보스섬 난민캠프 방문
난민들 외면은 "문명의 난파"

associate_pic

[레스보스섬=AP/뉴시스] 프란치스코 교황이 5일(현지시간) 그리스 레스보스섬 난민캠프를 방문하고 있다. 교황은 6일까지 그리스에 머문다. 2021.12.06

[서울=뉴시스] 권성근 기자 = 그리스와 키프로스를 방문 중인 프란치스코 교황이 이주민들을 정치적 목적으로 착취하는 행위를 중단해야 한다고 말했다.

AFP,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프란치스코 교황은 5일(현지시간) 그리스 레스보스섬 난민 캠프에서 "타인에 대한 두려움을 이용해 여론을 자극하기는 쉽다"며 "정치적인 선전 도구로 이용되는 가난한 사람들을 공격해서는 안 된다"고 강조했다.

교황은 또 "이민에 반대하는 사람들은 착취, 전쟁, 무기 산업에 대해서는 이야기하지 않는다"라고 꼬집었다.

그러면서 난민들에 대한 외면은 "문명의 난파(shipwreck of civilisation)"라고 주장했다.

교황은 2016년 이후 5년만에 레스보스섬을 방문했다.  

교황은 5년 전 레스보스섬의 난민 캠프를 방문했을 당시 시리아 난민 12명을 바티칸으로 데려와 정착을 도왔었다.

앞서 2박3일 간의 키프로스 방문을 마친 교황은 전날 그리스 아테네로 이동했다. 교황은 6일까지 그리스에 머물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sk@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