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삼육대, 4년 연속 '파란사다리 사업' 주관대학 선정

등록 2022.05.23 14:56:05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파란사다리 사업에 선발된 학생들이 연수를 받고 있다. 사진 삼육대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박선민 인턴 기자 = 삼육대(총장 김일목)는 교육부와 한국장학재단이 지원하는 '파란사다리 사업' 주관대학으로 2019년부터 4년 연속 선정됐다고 23일 밝혔다. 

파란사다리 사업은 사회·경제적으로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자기개발과 진로 개척을 위해 노력하는 꿈과 열정을 지닌 대학생들에게 해외 대학 연수 기회를 제공해 글로벌 인재로 육성하는 사업이다.

삼육대는 타 대학 학생 9명을 포함한 60명의 대학생을 선발해 미국 괌대학교(University of Guam)와 호주 빅토리아대학교(Victoria University)에 파견한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로 온라인 연수로 진행했으나, 올해는 전면 해외연수로 운영한다.

학생들은 ▲진로인식검사 ▲공통역량강화 워크숍 ▲모의토익 테스트 ▲언어교육 ▲오리엔테이션(안전·성폭력 예방·글로벌 에티켓·기업분석) 등 사전교육에 참여하고, 오는 7월초부터 4주간 현지에 파견돼 영어연수와 팀별 기업분석, 기업탐방을 실시한다. 연수를 마친 후에는 해외취업 프로그램 'K-Move 스쿨'과 연계해 수료자에게 우선 선발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삼육대 류수현 대학일자리본부장은 "이번 프로그램이 학생들의 글로벌 역량을 강화하고 더 높은 단계로 도약할 수 있도록 돕는 교육의 '파란사다리'가 되길 바란다"며 "안전하고 질 높은 연수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mpark14@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