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김대중 전남교육감 후보 "공부하는 학교 만들겠다"

등록 2022.05.24 10:45:1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학교는 공부를 해야 학교답다"

associate_pic

[무안=뉴시스] 김대중 전남교육감 후보. (사진 제공 = 김대중 후보 사무소) *재판매 및 DB 금지


[무안=뉴시스] 구용희 기자 = 김대중 전남교육감 후보는 24일 "공부하는 학교를 만들어 전남의 교육력을 높여나가겠다"고 밝혔다.

김 후보는 "교육력 향상을 위해서는 학습권 보장과 교권 확립이 선행돼야 한다"며 "구체적으로는 성장단계별 평가시스템을 구축하고 진단·배움·평가·지원으로 이어지는 학습 이력 관리를 할 것"이라고 교육력 향상 계획을 제시했다.

이어 "지역 사회 인적 네트워크를 활용해 모든 학교에 원어민 교사를 배치, 학생들의 언어 능력을 향상시킬 것"이라며 "특히 면 단위 학교에 우선 배치해 교육의 사각지대를 없애겠다"고 강조했다.

또 "자유학기제·고교학점제를 연계한 활동을 확대하고, 대입지원관·진로컨설턴트 채용을 늘려 진학률을 높이겠다"고 공약했다.

김 후보는 "배려와 소통, 리더십을 키우는 더불어 사는 미래형 인성교육을 확대하고 학습권과 교권 침해 방지를 위한 시스템을 좀더 확실히 구축하는 동시에 예방 교육 의무 이수제를 도입하겠다"고 약속했다.

김 후보는 “학교는 공부를 해야 학교답다"며 "학부모의 희망도 공부하는 학교다운 학교를 만들어 달라는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persevere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