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BTS→‘오징어게임’ 한국어강사가 느끼는 프랑스 한류…'아무튼 출근!'

등록 2021.10.19 09:22:3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MBC 예능 아무튼 출근!'.2021.10.19.(사진=MBC 제공). photo@newsis.com

[서울=뉴시스]나규원 인턴 기자 = 한국어 교사 김하니의 밥벌이 현장이 펼쳐진다.

19일 오후 9시에 방송되는 MBC ‘아무튼 출근!’이 프랑스에서 한국어를 가르치는 밥벌이 2년 차 김하니의 직장생활을 공개한다.

김하니는 작지만 여러 역사적 유물을 보유한 프랑스 소도시 캥페르의 세종학당에서 학생들을 가르치는 선생님이다. 김하니가 가르치는 학생들의 유창한 한국어에 보는 이들이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또한 김하니는 학기 전 레벨 테스트를 진행하며 학생들의 시험 감독부터 채점까지 도맡는다. 학창 시절을 떠올리게 하는 김하니의 밥벌이를 지켜보던 MC 광희는 “선생님들은 저 때 신이 나나 봐”라며 아픈 기억(?)을 되새긴다.

그런가 하면 김하니는 BTS, ‘오징어 게임’ 등 세계적인 인기를 끄는 한국 문화가 프랑스 곳곳에 스며든 모습을 보여줄 예정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reason519@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