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 > 사회일반

구름 많고 선선한 날…강원 영동·경상 동해안·제주엔 비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9-24 04:00:00
강원 영동 등 일부 지역 비…강원 산지 우박
낮 기온 19~26도 수준…서울 24도 등 전망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심동준 기자 = 24일은 대부분 지역에서 구름이 많고 선선할 것으로 보인다. 강원 영동, 경상 동해안, 제주도에는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은 "강원 영동, 경상도, 제주도는 흐리고 그 밖의 지역은 구름이 많겠다"며 "강원 영동과 경상 동해안 지역은 동풍이 불면서 낮 기온이 20도 내외로 낮겠다"고 예보했다.

강원 영동, 경상 동해안, 제주도에는 비가 내리겠다. 비는 제주도에선 이날 오후 그치겠으며, 강원 영동과 경북 북부 동해안은 25일까지 이어지겠다.

예상 강수량은 강원 영동 30~80㎜, 많게는 120㎜ 넘는 곳이 있겠다. 경북 북부 동해안, 울릉도·독도, 제주도에는 5~40㎜의 비가 내리겠다. 경북 북부 동해안을 제외한 경상 해안의 강수량은 5~20㎜로 예상된다.

아침 기온은 서울 15도, 인천 16도, 수원 15도, 춘천 14도, 강릉 16도, 청주 15도, 대전 15도, 전주 15도, 광주 16도, 대구 16도, 부산 18도, 제주 20도 등으로 전망된다.

낮 기온은 19~26도로 전망된다.

 서울 24도, 인천 24도, 수원 24도, 춘천 23도, 강릉 20도, 청주 24도, 대전 24도, 전주 25도, 광주 25도, 대구 24도, 부산 24도, 제주 23도 등으로 관측된다.

아침까지 내륙을 중심으로 가시거리 1㎞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보인다. 강원 산지에는 낮은 구름의 영향으로 가시거리 200m 이하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도 있을 전망이다.

경상 해안과 제주도 해안, 강원 영동은 바람이 강하게 부는 곳이 있겠다. 그 밖에 약간 바람이 강한 지역이 나타나겠다.

동해상에는 돌풍과 함께 천둥, 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경상 동해안, 강원 동해안은 너울에 의한 높은 물결이 백사장으로 밀려오는 곳이 있을 것으로 관측된다.

바다의 물결은 동해와 남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 각각 1~3.5m, 1.5~4m로 예상된다. 서해 앞바다와 먼 바다에서는 0.5~1m, 0.5~2m 높이로 물결이 일겠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좋음' 수준을 보이겠다. 오존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공감언론 뉴시스 s.won@newsis.com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사회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