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해외취업 해볼까" 일자리 대전…12개국 81개사 참여

등록 2021.10.27 09:00: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청년 일자리 282개 구인…IT·연구직이 77% 차지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김진아 기자 = 고용노동부는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산업인력공단과 함께 27일부터 11월2일까지 '2021 하반기 글로벌 일자리 대전'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글로벌 일자리 대전은 국내 최대 규모 해외 취업 행사다. 이번 행사에는 12개국 81개사가 참여하며, 청년 일자리 282개에 대한 구인이 이뤄질 예정이다.

국가별로 일본 기업이 42개사로 전체 참여사의 52%를 차지했다. 미국 기업 10개사(12%), 중국 기업 7개사(9%) 등도 참여한다.

구인 직종은 ▲사무관리 151명 ▲정보기술(IT) 49명 ▲연구 18명 등이다. 청년이 선호하는 사무관리 및 정보기술(IT), 연구직 등이 전체 77.3%를 차지한다.

청년 1008명이 3223건의 이력서를 지원했으며, 이들 중 1차 서류전형에 합격한 266명이 467건의 면접을 치를 예정이다.

김영중 고용부 고용정책실장은 "정부가 해외 구인 기업을 발굴해달라는 청년 수요가 계속되고 있어, 글로벌 일자리 대전 행사의 중요성이 더 높아지고 있다"며 "주요 국가의 포스트 코로나, 위드 코로나 전환에 대비해 대학 연합 과정 신설 등 내년도 사업 준비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해외기업 75개사가 참여한 상반기 일자리 대전에서는 청년 326명을 대상으로 면접 567건이 진행됐으며, 이를 통해 총 68명이 최종 합격했다. 10월 기준 최종합격자 가운데 22명이 입사를 완료했으며, 38명은 내년 상반기까지 출국을 앞두고 있다.


◎공감언론 뉴시스 hummingbird@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