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경북도, 의성에서 6.25전쟁 제72주년 행사

등록 2022.06.26 08:27:00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25일 의성문화회관에서 6.25전쟁 제72주년 행사가 열리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2022.06.26 *재판매 및 DB 금지

[안동=뉴시스] 류상현 기자 = 경북도가 25일 의성문화회관에서 6.25전쟁 제72주년 행사를 가졌다.

행사는 의성문화회관에서 이철우 경북도지사, 임종식 경북도교육감, 김희국 국회의원, 김주수 의성군수, 배광우 의성군의회 의장, 방성대 3사관학교장을 비롯한 기관단체장과 6.25 참전유공자, 보훈단체, 군인 등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기념식은 '지켜낸 자유, 지켜갈 평화'라는 주제로 기념공연, 보훈콘텐츠 영상 상영, 호국보훈의 달 유공자 표창, 호국노래(전우야 잘자라) 합창, 6·25노래 제창, 회고사, 만세삼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로 대한민국상이군경회 경상북도지부가 6.25전쟁 당시의 처참했던 상황을 살펴볼 수 있는 사진전을 열었다.

한국자유총연맹 의성군지회는 6.25전쟁 체험음식 나누기 행사를 마련했다.

이철우 도지사는 기념사에서 "경북은 6.25전쟁 최후의 방어선인 낙동강 전선을 지켜낸 구국의 현장이며, 일제 강점기에는 전국에서 가장 치열하게 항일운동을 전개한 고장"이라며 "최근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와 국제정세 혼란으로 민생경제까지 악영향을 끼치고 있다. 하지만 지난날 우리 선조들처럼 모두가 힘을 합친다면 이 위기를 기회로 만들 수 있다"고 강조했다.

이철우 지사는 이 날 오후 칠곡 다부동 전적기념관에서 열린 고 백선엽 장군(1920~2020년)의 서거 2주기 행사에 참석했다.

associate_pic

[안동=뉴시스] 25일 칠곡 다부동 전적기념관에서 열린 고 백선엽 장군 서거 2주기 행사에서 이철우 경북지사(가운데)와 이준식 국민의힘 대표(왼쪽) 안철수 국민의힘 의원(오른쪽)이 묵념을 하고 있다. (사진=경북도 제공) 2022.06.26 *재판매 및 DB 금지

이 행사는 국가원로회의와 백선엽장군 추모기념사업회가 주최하고 백선엽장군 2주기 추모위원회 대구경북본부가 주관했다.

행사에는 이상훈 국가원로회의 상임의장, 권영해 공동의장, 홍재철 공동의장, 송영근 백선엽장군 추모위원회 공동대표, 이준석 국민의힘 대표, 이철우 경북도지사, 임종식 경북도교육감, 강은희 대구시교육감, 정희용·안철수·이인선 국회의원, 대구 경북기관장, 6.25참전 유공자 등 50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행사는 '잊지 말자 6.25, 지키자 대한민국!'이라는 주제로 헌화·분향, 추도사, 추모사, 장군 추모영상 상영, 추모공연, 호국노래 제창, 결의문 낭독, 만세삼창 등 순으로 진행됐다.

이철우 경북지사는 추모사에서 "늘 자신보다 조국과 자유민주주의를 먼저 생각하셨던 백선엽 장군님의 정신을 이어받아 더욱 무거운 책임감으로 경북도와 대한민국을 지켜나가겠다"고 밝혔다.


◎공감언론 뉴시스 spr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