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송가인·서경덕 교수,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 '아리랑' 알린다

등록 2022.01.26 14:33:06수정 2022.01.26 19:24:43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기사내용 요약

아리랑 영상, 한국문화재재단 유튜브 공개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서경덕 성신여대 교양학부 교수와 가수 송가인이 아리랑을 전 세계에 홍보한다. 사진은 서경덕 교수(왼쪽)와 송가인. (사진=서경덕 교수팀 제공) 2022.01.2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신효령 기자 = 서경덕 성신여대 교양학부 교수와 가수 송가인이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아리랑' 알리기에 나섰다.

약 2분 분량의 이번 영상은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공동 제작했다. 영상은 시대와 지역을 넘나들며 오랫동안 전승되어 온 아리랑의 인류무형문화유산으로서의 가치를 소개한다.

클래식, 인디밴드, 록그룹 및 국내외 다양한 연주자들의 아리랑 공연을 모아 어떤 장르와도 잘 어울리는 아리랑만의 특징을 담았으며, 한국어 및 영어 버전으로 만들어졌다.

서경덕 교수는 "K-POP이 전세계적인 인기를 얻고 있는 가운데, 그 감성의 원천이라 할 수 있는 아리랑을 국내외 누리꾼들에게 제대로 소개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송가인은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인 아리랑을 목소리로 전하게 돼 영광"이라며 "많은 누리꾼들이 시청해주길 바란다"고 청했다.

이번 영상은 한국문화재재단 유튜브에서 볼 수 있다. 한국문화재재단은 제주해녀문화 등 한국의 공동체 문화를 알릴 수 있는 인류무형유산의 영상을 지속적으로 공개할 예정이다.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한국의 유네스코 인류무형유산을 국내외에 알리기 위한 영상 캠페인 4부작 중 세 번째 편을 26일 공개했다. 이번 영상의 주제는 '아리랑'이며, 가수 송가인이 해설을 맡았다. 사진은 인류무형문화유산 영상캠페인(영문) 아리랑 썸네일. (사진=한국문화재재단 제공) 2022.01.26.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공감언론 뉴시스 snow@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