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 > 국제일반

드리블하는 정승원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등록 2020-01-23 06:37:12


[빠툼타니(태국)=AP/뉴시스]22일(현지시간) 태국 빠툼타니 탐마삿대학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0 아시아축구연맹(AFC) U-23 챔피언십 한국과 호주의 4강전에서 정승원이 드리블하고 있다. 김학범 감독이 이끄는 대한민국은 후반 10분 김대원의 선제 결승 골과 후반 31분 이동경의 추가 골로 2-0으로 승리하며 결승전에 올라 세계 최초로 9회 연속 올림픽에 진출했다. 대한민국은 결승에서 사우디와 우승을 다툰다. 2020.01.22.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Copyright © NEWSIS.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많이 본 뉴스

국제 핫 뉴스

상단으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