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SK E&S, '미디어룸' 오픈…"친환경 에너지 콘텐츠 선봬"

등록 2022.07.04 09:36:57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서울=뉴시스]SK E&S의 신규 공식 소통 채널 ‘SK E&S 미디어룸’ 모바일 페이지 메인 화면 (이미지=SK E&S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뉴시스] 최희정 기자 = SK E&S는 이해관계자와의 소통 강화를 위한 공식 커뮤니케이션 채널인 ‘SK E&S 미디어룸’을 신규 오픈했다고 4일 밝혔다.

SK E&S 미디어룸은 일반 공중을 포함한 이해관계자를 대상으로 SK E&S의 주요 사업을 소개하고, 에너지 업계 최신 이슈와 트렌드에 관한 정확하고 깊이 있는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만들어진 공간이다.

특히 SK E&S는 미디어룸을 통해 ‘탄소 중립 에너지 기업’으로 나아가기 위해 필요한 ‘친환경 에너지’라는 주제를 보다 쉽게 이해할 수 있도록 차별화된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SK E&S 미디어룸은 ▲INSIDE E&S(인사이드 E&S) ▲ENERGY+(에너지플러스) ▲ESG ▲PRESS ROOM(프레스룸) 등 크게 4가지 영역으로 구성된다.

INSIDE E&S에서는 지속 가능한 미래를 위해 SK E&S가 추진하고 있는 그린 포트폴리오 사업에 대한 이야기를 다룬다. 재생에너지, 수소, 에너지솔루션, 저탄소LNG 사업과 CCUS(탄소 포집·저장·활용) 기술을 주제로 보도자료에 담지 못한 상세한 해설과 임직원 인터뷰, 사업장 소개 등 다채로운 콘텐츠를 제공한다.

ENERGY+는 에너지를 주제로 한 각종 지식 정보 콘텐츠를 제공하는 공간이다. SK E&S판 에너지 백과사전인 ‘에너지 백과’ 시리즈 등 주요 콘텐츠를 통해 에너지 업계의 기초 상식과 최신 트렌드를 이해하기 쉽게 전달한다.

ESG에서는 지속가능한 미래를 위해 SK E&S가 환경(Environmental), 사회(Social), 지배구조(Governance) 각 영역에서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ESG 활동을 소개한다.

PRESS ROOM(미디어 룸)에서는 보도자료, 이미지, 브로슈어 등 각종 회사 소개 자료를 편리하게 찾아볼 수 있도록 검색과 다운로드 기능을 제공한다.

특히 SK E&S는 이날 미디어룸 오픈을 기념해 진행한 유정준 SK E&S대표이사 부회장과의 특별 인터뷰 전문도 공개했다. 유 부회장은 인터뷰를 통해 “에너지 기업으로서 ‘넷제로(탄소 중립)’ 달성에 기여하겠다”며 넷제로 달성을 위해 재생에너지와 수소 사업을 적극 추진하되, 간헐성 문제와 인프라 부족 등 한계가 있는 만큼 지속가능한 에너지원으로서 천연가스의 역할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유 부회장은 “넷제로의 방향성과 부합하면서도 현실성 있는 대안은 천연가스”라며 “천연가스는 온실가스 배출량이 석탄의 40% 수준으로 효과적으로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는 수단 중의 하나로 주목받고 있으며, 재생에너지의 간헐성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대안”이라고 설명했다.

하지만 그는 “천연가스가 넷제로 달성에 역할을 하기 위해서는 화석연료로서의 한계를 극복해야 하는 과제가 있다”며 CCUS 등 기업들의 적극적인 탄소감축 활동과 정부의 제도적 뒷받침을 강조했다. 유 부회장은 "탄소배출은 결국 공짜로 이루어지는 것이 아니며, 장기적인 관점에서 탄소 포집에 대한 현재의 투자가 향후 미래 비용 절감으로 이어질 것"이라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dazzling@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