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ewsis

  • 페이스북
  • 트위터
  • 유튜브

정헌율 익산시장 후보, 지역화폐 인센티브 유지 약속

등록 2022.05.20 15:15:59

  • 이메일 보내기
  • 프린터
  • PDF
associate_pic

[익산=뉴시스] 강명수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전북 익산시장 출마를 선언한 정헌율 예비후보가 14일 시청 기자실에서 기자회견을 갖고 네거티브 중단을 호소하고 있다. 2022.04.14. smister@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익산=뉴시스] 강명수 기자 = 더불어민주당 소속으로 전북 익산시장에 출마한 정헌율 후보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지역화폐 인센티브 지속 유지를 다짐했다.

정헌율 후보는 20일 보도자료를 통해 “다이로움 카드의 가장 큰 목적은 코로나로 어려워진 경제 활성화에 있다. 지금 다이로움 혜택을 축소하는 것은 맞지 않다”며 “다이로움의 혜택을 유지하는 것은 물론 더욱 확대하는 방안도 검토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 후보는 “지역 경제 위기의 단단한 버팀목 역할을 하는 다이로움 카드는 현재 월 100만원 한도 내에서 충전시 추가적립 10%와 소비촉진지원금 10%, 총 20%의 인센티브를 지원하고 있다. 또 맞춤형 이벤트 등 다양한 혜택이 제공되고 있다”고 설명했다.

또 “현재 다이로움 카드 가입자 수는 총 16만여명 정도며 발행액은 매년 큰 폭으로 증가하고 있다”며 “시민들의 높은 호응 속에 다이로움 지원액이 크게 늘면서 일각에선 축소될 것이란 우려가 제기돼 왔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현재의 다이로움 카드의 혜택을 유지하는 것을 넘어 익산의 모든 정책에 다이로움을 적용하는 등의 정책 브랜드화하는 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라며 “코로나가 세계적 대유행을 넘어 풍토병화 돼가는 것에 대한 대응력 강화방안도 마련해 나갈 방침”이라고 강조했다.

정 후보는 “경제 활성화와 민생경제 회복의 활력소인 익산다이로움을 지역 대표 브랜드로 만들어 더 크고 알찬 지원을 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시민과 소상공인의 가계 안정 도모를 위한 다양한 지원 정책을 마련해 다이로운 익산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smister@newsis.com

많이 본 기사

이 시간 Top